Press "Enter" to skip to content

[류현진 중계] '먼시 호수비' 류현진, 4회 무사 1, 3루 위기 극복

3회부턴 안정세를 찾았다. 블랙몬에겐 바깥쪽 꽉 찬 체인지업을 던져 삼진을 잡았다. 데스몬드는 좌익수 직선타로 솎아낸 류현진은 달을 3루수 땅볼로 잡고 삼자범퇴로 이닝을 정리했다. 첫 두 타자는 체인지업, 마지막 타자는 기습적인 커브를 던져 아웃카운트를 …Read more





Please follow and like us:

Comments are closed.